보안인증서로그인   아이디로그인   회사소개   


    Biz 세무회계

    절세 상식을 키웁시다!

    돈 되는 이야기

    생각하는 여유공간


나는 근심에 대해서 근심하지 않는다.
기본정보   이름: 나라텍스      등록일: 2009-12-08 19:52:55     조회: 2817     

나는 근심에 대해서 근심하지 않는다.

근심은 알고 나면 허수아비다.

곡식이 익어가는 들판으로 가서 허기를 채우려면

필연적으로 마주칠 수 밖에 없는 복병들이다.

하지만 어떤 참새라도 그 복병들을 근심할 필요는 없다.

허수아비는 무기력의 표본이다.

망원렌즈가 장착된 최신식 장총을 소지하고 있어도

방아쇠를 당길 능력이 없다.

자기 딴에는 대단히 위협적인 모습으로 눈을 부릅뜬 채

들판을 사수하고 있지만, 유사이래로
근심에 대해서 근심하지 않는다




허수아비에게 붙잡혀 불구가 되거나

목숨을 잃어버린 참새는 한 마리도 없다.

다만 소심한 참새만이 제풀에 겁을 집어먹고

스스로의 심장을 위축시켜 우환을 초래할 뿐이다.

나는 열 살에도 근심이 있었다.

나는 스무 살에도 근심이 있었다.

나는 서른 살에도 근심이 있었다.

나는 마흔 살에도 근심이 있었다.

그런데 그 때의 근심들은 모두 어디로 사라져 버렸을까.

지금은 흔적조차도 찾을 길이 없다.

근심에 집착할수록 포박은 강력해지고,

근심에 무심할수록 포박은 허술해진다.

하지만 어떤 포박이라고 하더라도

시간이 지나면 1백 퍼센트 소멸해 버린다.

이 세상 시계들이 모조리 작동을 멈춘다 하더라도 시간은 흐른다.

지금 아무리 크나큰 근심이 나를 포박하고 있어도

언젠가는 반드시 소멸하고야 만다는 사실은 자명하다.

그런데 내가 왜 시간이 흐르면 1백 퍼센트 소멸해 버리는

무기력의 표본 허수아비에 대해 근심하겠는가.


이외수 산문집<그대에게 던지는 사랑의 그물> 중에서

:


     


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163, 1층(양재동,혜인빌딩). 사업자번호: 214-87-27142  상호: (주)나라소프트
입금계좌안내: 국민은행 781437-04-000174 예금주: (주)나라소프트    신용카드결제: 다시시도하기
소프트웨어사업자 신고번호 : 2007-01325   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: 018288   통신판매업신고번호: 제 2007-3210121-30-2-10402 호
Tel : 02)3487-7988   Fax : 02)3487-7980   Mail : nara@naratax.com
Copyright (c) 2003 naratax.com All Right Reserved